[boost] weak_ptr

출처 : http://sweeper.egloos.com/3059940

1. shared_ptr
shared_ptr의 내용은 다음 링크를 참고하기 바라며, 특히 3-9 Circular reference 챕터를 자세히 읽어보기 바란다.
(위 링크엔 shared_ptr의 circular reference에 대한 예제가 포함되어 있다)
2. weak_ptr
shared_ptr은 자신이 참조하고 있는 객체(메모리 주소)에 대해 reference counting을 함으로써, 객체의 수명에 직접적으로 관여한다.
shared_ptr 객체 하나가 소멸되더라도, 동일한 메모리 주소를 참조하고 있는 다른 shared_ptr 객체가 있으면 참조하고 있던 메모리 주소의 객체는 소멸되지 않는다.
하지만, weak_ptr은 shared_ptr을 관리하기 위한 reference count에 포함되지 않는다.
즉, shared_ptr의 객체만 참조할 뿐, shared_ptr의 reference count를 올리지 않는 것이다.
사실 weak_ptr이 shared_ptr을 참조할 때 shared_ptr의 weak reference count는 증가

[boost] shared_ptr

출처 : http://egloos.zum.com/sweeper/v/2826435
 
1. auto_ptr
TR1이 발표되기 전까지 std::auto_ptr이 C++ Standara library의 유일한 스마트 포인터였다.
스마트 포인터의 기본적인 특성인 자신이 소멸될 때 가리키고 있는 대상에 대해 자동으로 delete 해줘 메모리 누수 걱정은 없게 작성이 되어 있다.
하지만, auto_ptr은 유일 소유권 개념이 있어서, 객체가 복사되는 순간(복사생성 또는 대입연산) 원래의 auto_ptr은 바로 NULL 처리가 되어 버린다.
class AAA;
 
// RAII 방식으로... AAA 객체 생성
std::auto_ptr<AAA> AAAObject(new AAA());
 
// 복사가 되는 순간, AAAObject는 NULL이 되고, 이제 BBBObject 만이 객체를 가리킨다.
std::auto_ptr<AAA> BBBObject(AAAObject);
 
// 역시 대입이 되는 순간, BBB는 NULL, 이제 AAA가 객체를 가리킴.
AAAObject = BBBObject;
이렇듯 괴상망측한 복사 동작으로